표준주택 1~20 공정관리

19호표준주택 순천 유정헌 중단열,방습 공사

2 콜루 11 610 04.25 12:29
한국패시브 협회의 표준 주택 19호의  단열공사,내부 방습공사


패시브하우스 이던 그렇지 않던
어느현장이나
고밀도 유리섬유로 벽체 단열을 하고 있습니다.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5905_2585.jpg

 

목재의 간격보다 3~4미리 크게 잘라서 꼭~ 껴넣는 방식으로 진행하고 있습니다.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5906_046.jpg

 

지붕에는 두께 280mm의  고밀도 유리섬유가 적용되었고


벽체에는 140mm 의 고밀도 유리섬유가 적용되었습니다.

사용된 단열재는  이소바 에너지 세이버가 적용되었습니다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5956_7839.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5957_5373.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004_3869.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005_1434.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005_8788.jpg 

처마부분  마감 작업전에
통기구로 벌레의 유입을 맊기위해서 
스텐레스 방충망을 선 시공합니다. (일명 촘촘망)



본 단열 외 구역인 보일러실 작업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041_5383.png 

모든 구조들은  미리 가상으로 제작해 보고
도면으로 만들어 제작하게 됩니다.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068_1546.jpg

 

기초 측면 방수

 

프라이머 이후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068_9428.jpg

기초 측면 방수​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132_9434.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133_9434.jpg 

비가 자주 와서

개구부 주변은  비닐을 쳐 놨습니다.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168_0325.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168_835.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169_5932.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170_3582.jpg

단열 작업후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234_7724.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235_5912.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236_3394.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237_0762.jpg

 

밀착되어 있는 토대와  샛기둥을 꼭 잡고 있는 철물이 보기 좋습니다.

 

 



단열작업을 굉장히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기 때문에

아까워도 작은 조각은 넣지 않고
단열재가 눌리지 않게 시공되도록 하고 
제단을 잘 못해서 작은 틈새가 생기면   버리고 다시 잘라넣습니다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237_8048.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238_5384.jpg

3~4 미리 크게 제단되어  설치된 단열재 모습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286_2322.jpg

레인스크린 하부도 
스테인레스 촘촘 방충망으로  외부 사이딩 시공전에  선 시공해놓습니다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313_6199.jpg

 

 

상부도 마찬가지로 시공해 놓았습니다.

예전에  여왕벌이  처미밑으로 들어와
집안에 벌이 몇천마리...(?)    들어와  고생한 이후로는 
늘 촘촘한 스텐레스 방충망을  시공하고 있습니다.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314_3938.jpg

 

비가 자주 와서 아예 비닐 창문(?) 을 만들어 놓았습니다. ^^::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389_5295.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390_2923.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391_0317.jpg


내부 방습지로는
독일 프로클리마 사의  인텔로가 적용되었습니다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429_8259.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430_5773.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431_314.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432_0432.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432_7597.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433_5109.jpg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434_3443.png

 

끊기지 않게 시공되는것을 핵심으로  
지붕과 내부외벽이 모두 방습지로 연결합니다.

타카 자리도 테이핑을 모두하였습니다.
방습지 하부와 바닥은  실리콘으로 접착하였습니다.


비가 자주 왔지만
내부는 비 피해없이  시공하고 있습니다.

 

 

기밀테스트  기밀값...

 

 

이전에 권희범 선생님이 동료들과 이루어내신  0.17은  

 

저번에 저희 현장도 0.19가 나와서   어떻게  도전해볼까 하였으나

 

0.09로 갱신했다는 말을 듣고는   쫌너무한것 같아 포기했습니다. ㅎㅎ

 

목구조로 0.09는 좀 너무한거 아닌가요 ? ㅎㅎ

 

 

기밀테스트는 금요일 오후 예정입니다.

관심있으신 분들은 금요일 오후에 놀러 오세요~

 



긴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7b363c50ca8c8471ec743784c6442f8e_1524626460_0491.jpg


Comments

M 관리자 04.25 12:37
수고하셨습니다.~~
1 이든아빠 04.26 15:19
잘 봤습니다. 감사합니다.
3 권희범 04.28 17:11
진짜 꼼꼼하게 하시네요. 건축주는 복받으셨습니다.

스텐 방충망은 24메쉬(사방 1인치 안의 구멍 갯수) 한 종류 밖에 없던데 통기성에 대한 정보가 있어야 할 것 같습니다.
예전에 같은 질문을 했었는데 독일에서는 5mm 이상의 제품만 쓰도록 돼있다고 하더군요.
우리나라에선 그 정도 크기면 날벌레는 말 할 것도 없고 그 안이 다 벌집이 돼있을 겁니다.
논의가 필요한 부분인 것 같습니다.
M 관리자 04.28 17:12
그 24메쉬의 경우 선과 선의 간격이 어찌 되어요?
3 권희범 04.28 17:35
http://www.phiko.kr/bbs/board.php?bo_table=z4_01&wr_id=8954#c_8982
M 관리자 04.28 17:40
그렇군요..  예전 글도 아직 오픈이었네요.
일단 유효 개구율은 50%를 넘으니, 괜찮을 것 같습니다.
최소 5mm는 아마도 그 망이 오랜 시간 동안 막힐 것을 방지하기 위한 숫자로 보여 지는 데요..
권선생님 경험으로 24메쉬의 망이 먼지 등으로 막힌 것을 경험한 적은 있으신 가요?
오랫 동안 청소를 하지 않으면 막힐 것 같은 치수이긴 합니다.
3 권희범 04.28 17:45
통기층에 씌운 건 사실 뜯어보지 않고서야 확인 할 방법이 없으니까요.
통기층 말고 공조기 oa입구에 씌워놨던 방충망이 송화가루에 한달만에 완전히 막혀 현관문 열기가 힘들만큼 감압이 잡혔던 적이 있습니다.
M 관리자 04.28 18:13
OA는 그럴 수 있습니다. 흠...
3 권희범 04.30 19:45
흠...이 무슨 뜻이에요?ㅋ
계속 써도 될까요?
저는 벽체상하부에만 쓰고 처마나 용마루에는 안쓰고 있습니다.
M 관리자 04.30 21:31
흠.. 은...
잘 모르겠다는 의미입니다... 0.7mm의 간격은.. 시간이 지나면 막힐 것 같아서요. 구멍크기와 무관하게 벌을 효과적으로 막을 방법은 없겠죠...
3 권희범 04.30 22:25
당장은 문제 없지만 시간이 지나면 문제가 될 수도 있다는 말씀이시네요.

흔히들 땅벌이라고 부르는 작지만 엄청 독한 놈이 있습니다.
늘 이 땅벌이 문제인데요, 2mm쯤 되는 틈으로도 드나듭니다.
그놈만 막을 수 있을 정도의 성긴 스텐망을 알아봤는데, 기성품은 없고 주문제작은 많이 비쌌습니다.
근데 그보다 작은 날벌레들이 드나들 수 있는 크기면 그만큼 벌레 사체도 많이 쌓일테니 더 빨리 막힐 것 같기도 하구요.

쉽게 교체할 수 있게끔 설치하면 되는데,
그게 지붕은 몰라도 벽체는 말처럼 쉽지가 않습니다.

일단은 별 대안이 없으니 그냥 쓰고 나중에 뜯어볼 일이 생기면 잘 살펴보고 말씀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