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계/시공관련 질문

내벽석고보드 문의 및 외벽 단열 및 마감문의

G 신규 10 198 05.20 23:37

구옥 철근콘크리트구조

 

1. 리모델링시 내벽을 석고보드 하려고했는데, 시공사 사장님께서 합판이 더 좋다고 하시는데 합판으로 하는것이 더 좋은가요?

석고보드는 시간이 지나면 수분을 흡수하거나 하면 전부 가루가되서 으스러진다고 합판이 권유합니다

그리고 방통치기 전에 합판을 설치하고, 방통을 친다고 하는데, 이것도 문제는 없을까요?

여기서 말하는 합판이 OSB합판인지 일반합판인지는 모르겠습니다.

 

2. 외단열 후, 칼라강판 마감시 시공문의

칼라강판 마감시에는  

ㄱ.외벽->단열재->하지작업->칼라강판 

ㄴ.외벽->통기층->단열재와 칼라강판 일체형을 한번에 부착

 

ㄱ과ㄴ중 어떤게 맞는 시공법인가요?

칼라강판 시공전에 멤브레인을 전체 외벽에 깔고 칼라강판 시공을 하면되나요?

 

애초에 단열재->메쉬미장->점토벽돌타일 마감을 하려했으나, 시공사에서 계속 칼라강판을 권유하고있어요

왜 굳이 2번 일을 하냐고,,,,,그리고 세월이 지나면 타일붙인거 떨어져서 위험하다고,  칼라강판에 단열재 부착되어 나오는 제품이 있는데 그걸로 하면 한번에 해결된다고 칼라강판+단열재를 권유하시네요 

 

 

Comments

M 관리자 05.21 08:50
안녕하세요..
어제 저녁에 글을 보았으나.. 여러가지 생각이 들어서 바로 답변을 달아 드리지 못했습니다.
이는 이미 다른 많은 글에 유사한 내용이 담기긴 했으나.. 이 런 행위가 과연 언제까지 반복될 것인가... 하는 고민 탓이었습니다.

외람됩니다만, 조금 직설적으로 적습니다.
----------------------------------------------------
1. 글로 적힌 구성이 건축의 결과를 보장해 주지 못합니다.
2. 그럼에도 불구하고, 무언가 조언을 드려야 하지만,
3. 그 조언이 반영이 되려면, 극히 조금이라도 바탕이 있어야 합니다.
4. 그러나 올려 주신 글의 내용은 시공하시는 분이 "극히 아주 미약한" 지식도 없으세요
5. 이런 "0"에 가까운 바탕 위에 글로 오고가는 무언가가 과연 무슨 의미가 있는가?
6. 의미가 있다고 한들.. 그 분이 스스로의 의지에 반하는 방식으로 변경을 해줄 것인가?
7. 만에 하나 변경이 가능하다고 한들, 그게 제대로 될리가 있는가?
8. 문제가 있을 경우 "당신이 시킨대로 했다"라고 할 것이 뻔한데, 이게 과연 적절한 조언의 방식인가?
9. 적절하지 않고, 실현가능하지 않다면 이 게시판은 대체 무슨 의미가 있는가?

오랜 만에 (주기적이여요) 이런 생각을 했습니다.

이 소규모 건축물시장은 어디가 끝일까... 라는

------------------------------------
1. 리모델링시 내벽을 석고보드 하려고했는데, 시공사 사장님께서 합판이 더 좋다고 하시는데 합판으로 하는것이 더 좋은가요?
석고보드는 시간이 지나면 수분을 흡수하거나 하면 전부 가루가되서 으스러진다고 합판이 권유합니다
그리고 방통치기 전에 합판을 설치하고, 방통을 친다고 하는데, 이것도 문제는 없을까요?
여기서 말하는 합판이 OSB합판인지 일반합판인지는 모르겠습니다.

가. 내단열을 한다면, 석고보드 2겹은 필수입니다. 법적 사항이기도 하구요. 다만 소규모건축물의 리모델링시에는 해당 법의 적용을 받지 않습니다만, 그렇다고 해서 소규모건축물이 불이 나지 않는 것은 아닙니다. 그저 한두명 다치는 것을 숫자로 보지 않을뿐...

나. "석고보드는 시간이 지나면 수분을 흡수하거나 하면 전부 가루가되서 으스러진다"는 설계/시공을 잘못한거지, 석고보드는 잘못이 없습니다.

다. "방통치기 전에 합판을 설치하고, 방통을 친다고 하는데"는 우선 어떤 합판인지를 알아야 할 것 같습니다. 그리고 이 말은 외벽의 단열과 방통이 만나는 모서리의 구성을 무척 궁금하게 하는데요... 도면이 없기에 무어라 말씀드리기는 어렵습니다.

------------------------------------
2. 외단열 후, 칼라강판 마감시 시공문의
칼라강판 마감시에는 
ㄱ.외벽->단열재->하지작업->칼라강판
ㄴ.외벽->통기층->단열재와 칼라강판 일체형을 한번에 부착
ㄱ과ㄴ중 어떤게 맞는 시공법인가요?
칼라강판 시공전에 멤브레인을 전체 외벽에 깔고 칼라강판 시공을 하면되나요?
애초에 단열재->메쉬미장->점토벽돌타일 마감을 하려했으나, 시공사에서 계속 칼라강판을 권유하고있어요
왜 굳이 2번 일을 하냐고,,,,,그리고 세월이 지나면 타일붙인거 떨어져서 위험하다고,  칼라강판에 단열재 부착되어 나오는 제품이 있는데 그걸로 하면 한번에 해결된다고 칼라강판+단열재를 권유하시네요

ㄴ의 방식은 안됩니다. 극히 잘하면 가능하나, 그러려면 ㄱ 방식보다 훨씬 오래걸리고, 비싸집니다.
물리적 이유를 설명드리기에는 너무 길어서 생략을 하지만, 암튼 안됩니다.
G 정찬우 05.21 23:58
진짜 여기질문도 올리면서 여기에 올라온글 운영자님의
답변 읽어보면 먼훗날에도 어떠한 공사를 한다할때
저런일이 발생할까봐 무섭습니다 허허
G 신규 05.22 13:43
관리자님 답변 감사합니다.
지금까지 5곳의 리모델링 업체를 만나봤지만, 한국패시브협회에서 요구하는 공사방식을(내벽, 방통, 역전지붕 면고르기등) 얘기하면 대부분 안된다고 하거나 본인의 방식과 고집대로 진행하려고하네요
외단열을 별도로 진행하고자하니, 굳이 본인들이 다 하겠다고 하십니다.
내벽 합판은 다시 물어봐야될것 같습니다. OSB합판으로 할경우에는  유효한 공정인가요?

외벽은 시공사 대표님 말로는 외벽과 단열재 사이에 공간이 있어야 결로가 생기지 않는다고, 꼭 ㄴ과 같이 시공하자고 하십니다. 저는 밀착시공으로 작업을 하고싶은데 말이죠....

정찬우님
도시같은 경우에는 여러 업체들 중 선택할 수 있는 폭이 넓을지 몰라도, 저희 같이 시골지역에서는 선택의 폭도 없을뿐더러, 제대로 된 시공사를 만나기 진짜 힘듭니다
M 관리자 05.22 15:07
콘크리트건물이고, 외단열일 경우 합판을 칠 이유는 없어 보입니다.
또한 합판은 습기와 온도에 의한 미세한 수축팽창을 하기에, 마감재로써 사용되기는 어려워 보입니다.

아래 링크에 방통에 대한 거의 모든 내용이 있으니 꼭 참고를 하시구요.
http://www.phiko.kr/bbs/board.php?bo_table=z3_01&wr_id=3118

방통의 순서는 아래와 같습니다.
왼쪽부터 입니다.

1. 외단열이라는 전제로...
2. 단열재를 깔고 (바닥의 평활도가 좋지 않다면 기포콘크리트타설)
3. 층간소음 완충재 설치
M 관리자 05.22 15:09
4. PE필름 두겹
5. 방통몰탈 (엑셀파이프는 엑셀U핀으로 고정)
6. 석고보드 시공 (그림은 마루 시공으로 되어져 있으나, 석고보드가 먼저 임)
M 관리자 05.22 15:10
7. 마루시공
8. 걸레받이 시공
M 관리자 05.22 15:10
나머지 사항은 어쩔 수 없을 것 같습니다.
순수한 마음으로 잘못된 시공을 하시는 것은 말릴 방법이 없습니다.
G 신규 05.28 20:24
관리자님 답변 감사합니다
합판은 그냥 일반 합판같네요
지금 다른집에 시공하고 있는곳을 방문해서 사진을 찍어왔습니다
각상 작업을 하고 합판을 대고, 저 상태에서 방통몰탈 작업을 한다고 합니다
G 신규 05.28 20:27
이건 동일집 외단열입니다
무슨 단열재인지 모르겠습니다
두께는 대략 50T정도로 보입니다
사진은 클릭하면 큰 사진으로 볼 수 있습니다
M 관리자 05.28 23:07
이 단열재는 열반사단열재이고, 외단열을 제대로 했다고 볼 수는 없겠습니다.

합판을 치는 것은 괜찮으나, 그 위에 석고보드는 추가로 시공되어야 합니다.
그리고, 방통 치기 전에 PE필름을 깔아야 합판으로의 흡수를 막을 수 있습니다.